대상그룹, 언택트 기반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100LABS(일공공랩스)’ 론칭

‘엄마의목욕탕레시피’, ‘쌀롱드리’ 등 뷰티제품 선봬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20/09/09 [21:00]

 대상그룹이 라이프스타일 이커머스 사업에 진출한다.

 

대상그룹은 지주사 대상홀딩스의 자회사인 ㈜디에스앤을 통해 라이프스타일 전반을 아우르는 브랜드 ‘100LABS(일공공랩스)’를 론칭하고 온라인을 통해 소비자 니즈를 충족시키는 제품을 빠르게 기획, 판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통계청에서 발표한 ‘2019년 12월 및 연간 온라인쇼핑 동향’에 따르면, 지난해 온라인쇼핑 거래액은 134조 5,830억 원으로 전년 대비 18.3% 증가했다. 특히, 의복, 신발, 가방, 화장품, 패션용품 및 액세서리 등을 포함하는 패션 분야는 지난해 온라인 42조 6,879억 원, 모바일 27조 2,055억 원으로 전년 대비 각각 13.4%, 18.4% 성장한 가운데, 화장품은 온라인 12조 2,986억 원, 모바일 7조 3,114억 원으로 각각 25%, 32.6% 성장하며 패션 분야 중 가장 높은 성장률을 보였다. 코로나19로 인해 언택트 소비가 점차 늘어남에 따라 온라인 쇼핑 규모는 지속적으로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대상그룹이 이번에 선보인 ‘100LABS’는 더 나은 삶을 위한 100가지 프로젝트라는 의미로, 이커머스를 통해 일상생활 속 소비자의 니즈를 신속하게 파악하고 만족시키는 라이프스타일브랜드다. 뷰티케어를 시작으로 일상용품, 유아용품 등 라이프스타일 전반을 아우르는 브랜드와 제품을 통해 국내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으로도 진출할 계획이다.

 

‘100LABS’가 처음 선보인 제품은 ‘엄마의목욕탕레시피(Mom's Bath Recipe)’와 ‘쌀롱드리(Salon de Riz)’ 등 뷰티케어 제품이다. ‘엄마의목욕탕레시피’는 집에서 즐기는 엄마의 스킨케어 비법을 콘셉트로, 엄마들이 목욕탕에서 쓰던 좋은 원물과 노하우를 활용한 레시피로 만든 스킨케어 브랜드다. 대상그룹은 ‘엄마의목욕탕레시피’를 통해 마스크팩, 바디밀크, 바디필링패드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쌀롱드리’는 고급 쌀 상점을 의미하는 프랑스어로, 피부미용에 좋은 원료로 사랑받는 쌀로 만든 유기농쌀 스킨케어 브랜드다. 초록마을을 통해 친환경 오리농법, 우렁이 농법 등으로 재배된 유기농 쌀을 공급받아 사용하며 전 제품이 비건 인증을 획득해 신뢰도가 높다. ‘쌀롱드리’는 폼클렌저, 파우더워시, 에센셜 토너, 인텐시브 크림 등의 제품을 선보인다.

 

특히, ‘쌀롱드리’는 신규 론칭과 함께 배우 박규영을 모델로 발탁했다. 배우 박규영의 순수하고 건강한 이미지와 밝고 에너지 넘치는 특유의 매력이 쌀롱드리 브랜드 정신과 부합한다는 점이 모델 선정의 배경이 됐다.

 

‘100LABS’ 제품은 자체 홈페이지(https://100labs.co.kr)를 통해 구입할 수 있으며, 오픈 프로모션으로 신규 회원 가입 시 20% 할인을 받을 수 있다.

 

대상그룹 관계자는 “이커머스를 통해 불필요한 유통 마진을 줄이고 소비자 트렌드와 니즈에 부합하는 라이프스타일 제품들을 빠르게 선보여 나갈 것”이라며, “온라인 전문 브랜드 ‘집으로ON, ’라이틀리‘를 성공적으로 론칭하며 축적해 온 온라인 사업 노하우를 십분 발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디에스앤은 100LABS를 통한 라이프스타일 사업, 우수 글로벌 브랜드 발굴 및 제휴사업 등을 추진하는 대상홀딩스 자회사로, 대상홀딩스가 100% 지분을 보유하고 있다. 최지미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