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도시락 나트륨 함량 일일권장 68.1% 저감 필요

편의점 도시락과 포장판매되는 생선 회·초밥, 위생수준 양호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21/01/13 [16:45]

코로나19로 언택트(비대면) 문화가 확산되고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화되면서 외식을 줄이고 간편식·포장음식 등을 집에서 먹는 사례가 늘어남에 따라 편의점 도시락 및 포장판매되는 생선 회·초밥을 구매하는 소비자들이 많아 미생물 관련 안전성 조사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이 편의점 도시락과 포장판매되는 생선 회·초밥에 대해 위해 미생물 등과 관련한 안전성조사를 실시한 결과 조사대상 제품 모두 기준에 적합한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다.

 

이번에 실시한 안정성 시험검사는 △편의점 도시락의 경우 대장균, 황색포도상구균, 살모넬라, 바실러스 세레우스, 클로스트리디움 퍼프린젠스 등이며 △생선 회·초밥은 대장균, 황색포도상구균, 살모넬라, 바실러스 세레우스, 클로스트리디움 퍼프린젠스,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 장염비브리오 및 항균제(아목시실린) 등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그리고 제품은 편의점 상위 5개사(CU·GS25·세븐일레븐·이마트24·미니스톱) 판매 도시락 각 5개 총 25개 제품과 생선 회·초밥은 대형마트(롯데마트, 이마트, 코스트코홀세일, 하나로클럽마트, 홈플러스) 및 백화점(갤러리아, 롯데, 신세계, 현대, NC) 각 5개사의 생선회 10개, 생선초밥 10개 총 20개 제품 등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시험 결과, 조사대상 편의점 도시락과 포장판매되는 생선 회·초밥 전 제품에서 위해 미생물 및 항균제가 검출되지 않거나 관련 기준 이내의 수준으로 검출됐다.

 

편의점 도시락 25개 제품 중 2개 제품에서 대장균이 10CFU/g 검출되고, 2개 제품에서는 바실러스 세레우스가 10CFU/g 수준으로 검출됐으나 모두 기준이내였다. 또한 생선(광어)초밥 10개 제품 중 3개 제품에서도 바실러스 세레우스가 10~50CFU/g 수준으로 검출됐으나 모두 기준에 적합했다.

 

한편, 최근 2년 9개월간(’18.1.~’20.9.) 한국소비자원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에 접수된 회, 초밥 관련 위해사례는 총 3,048건으로 매년 꾸준히 접수되고 있다.

 

위해사례로는 소화기계통 장기손상 및 구토·설사·복통·오심 등 신체내부 장기손상이 2,225건(73.0%)으로 가장 많았고, 다음은 구토·설사·어지러움을 동반한 기타손상 13.6%(415건), 두드러기 등 피부 및 피하조직 손상 8.1%(246건) 등의 순이었다.

 

편의점 도시락 25개 제품의 평균 내용량은 398g(325~459g), 평균 열량은 716kcal 수준이었고 영양성분은 탄수화물 100g(35.8%), 단백질 27g(49.9%), 지방 24g(43.6%)으로 일반적인 한 끼 식사로 섭취할 수 있는 수준이었다.

 

        ↑나트륨 일일권장섭취량을 초과한 편의점 도시락의 영양정보

 

그러나 편의점 도시락의 평균 나트륨 함량은 1,361mg(456~2,433mg)으로 일일권장섭취량 2,000mg의 68.1% 수준이었고, 1개 제품(2,433mg)은 도시락 한 끼 섭취만으로 권장섭취량을 초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나트륨은 수분 평형, 산염기 균형 조절 등에 중요한 영양소이나 장기적으로 과잉 섭취할 경우 심뇌혈관질환·신장질환 등의 발병을 초래할 수 있고 위암·골다공증·비만 등과도 관련이 있어 절제가 필요하다.

 

한국소비자원은 이번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도시락 관련업체에게 나트륨 함량을 줄이도록 개선할 것을 권고했고, 소비자들에게는 표시 정보 등을 확인하고 편의점 도시락을 구매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생선 회·초밥과 관련해서는 소비자들에게 가급적 신선한 제품을 구입해 즉시 섭취하고, 즉시 섭취가 어려울 경우 신속하게 냉장보관(5℃ 이하)해 안전사고를 사전에 예방할 것을 당부했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