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가연, KB금융그룹배 여자아마추어 골프선수권대회 우승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17/07/07 [16:19]

공가연(인천금융고 2)이 제11KB금융그룹배 여자아마추어 골프선수권대회에서 우승을 차지 했다.

 

6일 강원도 문막 센추리21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에서 공가연은 3언더파를 기록하며 최종합계 6언더파 210(68, 73, 69)로 조혜림(서현방통고 1), 윤하연(인천여방통고 2)1타 차로 제치고 우승컵을 품에 안았다.

 

최종라운드를 선두 윤하연에 4타 뒤진 3언더파로 출발한 공가연은 윤하연이 2번 홀에서 더블 보기를 기록하는 등 주춤하는 사이 전반 9홀에서 스코어를 잃지 않고, 후반 9홀을 맞았다. 그리고 후반 시작과 동시에 10번 홀에서 버디를 잡았고, 뒤 이은 12, 13번 홀에서 연이어 버디를 기록하며 승기를 잡았다.

 

마지막 18번홀에서 보기를 기록하며 위기를 맞았지만, 선두경쟁을 펼쳤던 조혜림, 윤하연이 타수를 줄이지 못하면서 1타 차로 KB금융그룹배 여자아마추어선수권대회의 11번째 우승자가 됐다.

 

 


공가연은
이렇게 큰 대회에서 우승한 적이 처음이라 말로 표현할 수 없을 만큼 너무 기쁘다. 오늘 샷 감이 좋았는데, 운이 좋게도 퍼팅도 잘 떨어져줘서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었던 것 같다.” 라고 우승소감을 말했다. 공가연은 200만원의 장학금과 함께 LG 노트북, 닥터모두 스킨케어세트를 부상으로 받았다.

 

한편 이날 대회가 종료된 후 시상식에서 KB금융그룹은 한국아마추어골프 발전을 위해 2억 원의 주니어 골프선수 육성기금을 대한골프협회에 전달하였다. KB금융그룹 관계자는 대회기간 동안 최선을 다해 열띤 경쟁을 펼쳐준 선수들을 보면서 큰 보람을 느꼈다. 앞으로 더 많은 골프 꿈나무들이 발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이 대회 최종라운드는 SBS골프를 통해 7월 중 녹화방송 될 예정이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