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성모병원-NGO 함께하는 사랑밭, 전 세계 소외계층 돕는다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17/07/13 [13:10]

가톨릭관동대학교 국제성모병원(병원장 김영인)11일 사회공헌 NGO 단체 ()함께하는 사랑밭(이사장 최성균)’국내외 사회공헌활동 및 의료비 지원 사업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영인 가톨릭관동대 국제성모병원 병원장과 방정환 함께하는 사랑밭 사무총장을 비롯해 양 기관 임직원이 참여했다.

 

()함께하는 사랑밭은 국내·외에서 쉘터(shelter, 보금자리), 식수지원 등 지역개발 해외아동결연 해외봉사단 긴급구호 교육문화 지원 의료·보건 무료급식 시설 운영 및 지원 캠페인 등 사회공헌사업과 복지사업을 펼치고 있는 국제 NGO 단체로, 국내 7개 지부와 해외 22개국에 지부를 두고 있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양 기관은 분기별로 사회공헌 캠페인(미아예방, 사랑의 배냇저고리 만들기 등)을 공동으로 개최하고, 함께하는 사랑밭 해외지부 총 22개국 수질오염지역 내 식수개선사업(우물파주기)을 함께 진행하기로 했다. 또 가톨릭관동대 국제성모병원을 찾는 환자 중 의료비 지원이 필요한 대상을 선정, 의료비를 지원하는 활동도 함께 진행한다.

 

 


김영인 국제성모병원 병원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질병으로 고통 받는 환자와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분들에게 위로와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국제성모병원은 함께하는 사랑밭의 사회공헌 활동에 지속적인 관심을 갖고 지원 하겠다고 말했다.

 

방정환 함께하는 사랑밭 사무총장은 우리 주변에는 어려운 사람들이 많다. 소외 계층을 위해

 

도움을 준 국제성모병원에 감사드리며, 이러한 사회공헌 활동으로 세상은 더욱 밝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최지미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