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믹서, 일부제품 내구성 떨어져

분쇄성능·소음 등 품질 차이 있어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17/07/31 [16:38]

전기믹서는 과일·야채를 이용한 주스 또는 요리 재료 분쇄 등과 같이 다용도로 사용이 가능한 대표적인 소형 주방가전제품이다. 현재 시중에는 다양한 브랜드의 전기 믹서가 판매되고 있으나 객관적인 품질 비교정보가 부족한 실정이다.

 

한국소비자원(원장 한견표)은 소비자에게 합리적인 상품선택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10개 업체 10종을 대상으로 분쇄성능(무른 재료, 단단한 재료), 소음, 내구성 등의 주요 품질과 안전성(구조·감전보호) 등을 시험·평가했다.

 

시험 결과, 분쇄가 얼마나 잘 되는지 나타내는 분쇄성능, 작동 시 발생되는 소음 등에서 제품별로 차이가 있었다.

 

또한 구조 및 감전위험성 등 안전성에서는 전 제품 이상이 없었으나, 내구성 시험에서 일부 제품이 칼날조립부품의 마모 등의 문제가 발생하여 시험 중 물 또는 오일 등이 외부로 새어나와 상대적으로 품질이 떨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과와 당근, 스무디 재료 등 상대적으로 무른 재료에 대한 분쇄성능 시험결과, 전 제품 모두 분쇄가 잘 되어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생콩, 얼음 등 상대적으로 단단한 재료에 대한 분쇄성능 시험결과, 모닝쿡(DWM-700BW), 브라운(JB3060), 쿠쿠(CFM-C200B), 필립스(HR2093), 한일전기(HM-2250TG) 5개 제품이 상대적으로 분쇄가 잘 되어 우수했고, 매직쉐프(UCW-2110), 신일산업(SMX-M600WS), 일렉트로룩스(EBR5604WK), 테팔(BL801AKR) 4개 제품은 양호, 키친아트(KMD-1710WS) 제품은 상대적으로 잘 분쇄하지 못해 보통 수준으로 평가됐다.

 

작동 시 발생하는 소음을 시험한 결과, 신일산업(SMX-M600WS) 제품이 상대적으로 소음이 작아서 우수했으며, 모닝쿡(DWM-700BW) 8개 제품은 양호, 매직쉐프(UCW-2110) 제품은 상대적으로 소음이 커 보통 수준으로 평가됐다.

 

장기간 사용 시에도 이상이 없는지를 평가하는 내구성을 시험한 결과, 매직쉐프(UCW-2110), 신일산업(SMX-M600WS) 2개 제품은 내구성 시험 중 칼날조립부품의 마모 등의 문제가 발생하여 물 또는 오일 등이 외부로 새어나와 품질이 떨어졌으며, 나머지 8개 제품은 이상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용기와 칼날이 적절한 강도를 가지고 있는지, 제품이 기울어진 표면에서 넘어지지 않도록 설계되어 있는지 등을 확인한 결과, 전 제품이 이상이 없었다.

 

손에 닿는 부분이 감전 우려가 있는지 확인한 결과, 전 제품이 이상이 없었다.

 

전기 믹서에 관한 가격·품질 비교정보는 스마트컨슈머(www.smartconsumer.go.kr) 내 비교공감란을 통해 소비자에게 제공될 예정이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