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미노피자에서 대일밴드 이물질 발견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17/09/11 [15:52]

[소비자=김규택 기자] 도미노피자 한 대리점에서 대일밴드 이물질 발견돼 식품을 관리하는 사람들의 위생관리가 또 도마에 올랐다.


도미도피자 대일밴드 이물질 사건은 근무자의 부주의에서 발생된 것으로 보인다. 이 사건은 지난 815일 도미노피자에서 피자를 시켜 먹었던 피해자는 SNS상에서 밝힌 내용을 자세히 살펴보면 "아들이 피자를 먹다가 파는 안 먹겠다고 하여 자세히 보니 아들 말한 파는 대일밴드였고, 나중에 자세히 알아보니 피자를 조리한 사람 손가락에 끼여 있던 대일밴드가 맨손으로 반죽하고 토핑하는 과정에 빠져 나가 피자와 같이 구어 졌다고 밝혔다.


 


해당 소비자는
상처 난 손가락으로 그것도 밴드를 붙인 상태로 위생장갑도 끼지 않은 맨손으로 반죽을 했다면서 차라리 벌레나 머리카락이었다면 이해하고 넘어갈 수 있었다"고 분개했다.


특히 도미노피자 본사의 경우, 피해 소비자가 맨손 토핑을 지적하자 맨손 토핑이 본사원칙이라고 대답했다"고 전하면서, 피해 소비자는 대형 프랜차이즈에서 위생교육을 제대로 시키지 않은 것 같다면서 본사의 위생교육에 많은 문제가 있다고 지적했다.


 

  • 왕의귀환 17/10/31 [15:12] 수정 | 삭제
  • 2017년 도미노 피자를 먹다가 머리카락이 나왔는데,,,그것참 한두가닥도 아니고 20가닥 정도 한꺼번에 나왔음,,우웩,,,,비위도 상하고,,,고객센터에서는 한판 더 보내줄테니 미안하다는 말뿐,,,,,사람 죽여놓고 미안하다,,다른 인형 하나 보내줄테니 잘 해봐라는 식임,,,,도미노 피자 이제 먹지 않습니다,,,고객센터의 다른 고객이 쓴 글도 도저히 볼수 없게 만들어 놓았더군요,,,, 저런 기업체는 한국에서 퇴출해야 합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