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연금 개별인출금 갚으면 월지급금 회복

상환금액에 따라 월지급금 회복액 달라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17/10/31 [10:13]

주택연금 가입자가 개별인출금을 사용 후 상환할 경우 월지급금이 회복된다.


주택금융공사(HF, 사장 김재천)30일부터 주택연금 이용고객이 개별인출금과 그에 따른 이자와 보증료를 상환하는 경우 줄어들었던 월지급금을 상환금액에 따라 다시 올려 받을 수 있게 된다고 밝혔다.


제도시행 이전에 개별인출금을 상환한 고객도 소급 적용돼 월지급금 회복이 가능하다. , 개별인출금 상환을 통한 월지급금 회복은 1회로 제한된다.


개별인출금 상환과 월지급금 회복을 원하는 고객은 공사 관할 지사를 방문해 신청 후 금융기관에 상환하면 된다. 다만 공사에 신청하지 않고 금융기관에 바로 상환하는 경우 월지급금은 바뀌지 않는다.


공사관계자는 이번 제도개선으로 개별인출금을 상환할 경우 줄어들었던 월지급금이 상환금액에 따라 늘어날 수 있게 됐다면서 주택연금 운영취지 및 제도남용 방지를 위해 월지급금 회복을 1회로 제한하니 상환금액을 신중히 결정해 달라고 당부했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