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덕3터널 내년 예산 100억 증액, 사업순항

전재수 의원, 당초 정부안 5억에서 대폭증액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17/12/07 [18:26]

전재수 의원(부산 북구강서구갑, 더불어민주당) 은 내년도 덕천동~아시아드 주경기장간 도로 건설 (이하 만덕3터널) 사업예산이 105억 원으로 확정됐다고 밝혔다.


정부가 국회에 제출한 예산안에 단 5억 원만 반영되어 사업에 차질이 우려되었던 만덕3터널 사업은 국회에서 예산이 대폭 증액됨에 따라 2020년 12월 준공을 목표로 차질 없이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앞서 정부는 지방비 대응투자가 이뤄지지 않은 혼잡도로 사업에 대해서는 최소금액만 반영한다는 방침으로 예산안을 편성했다. 만덕 3터널의 경우에도 78억 5천만 원의 부산시 시비가 대응투자 되지 않으면서 5억 원의 국비만 반영된 바 있다.


전재수 의원은 부산시에 비매칭 해소를 요구했고, 부산시가 이를 받아들인 것을 근거로 국토부·기재부와 박재호 의원 등 국회 예결특위 위원을 설득한 끝에 증액을 이뤄내게 되었다. 전 의원은 작년에도 만덕3터널 예산을 10억 원 증액시킨 바 있다.


전재수 의원은 “만덕 3터널은 북구 주민들의 숙원사업으로, 당초 계획대로 준공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