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보금자리론 금리 최저 3.40%

6월 1일 신청 건부터 0.10%포인트 인상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18/05/28 [18:32]

한국주택금융공사(HF, 사장 이정환)는 장기 고정금리·분할상환 주택담보대출인 ‘보금자리론’ 금리를 6월 1일부터 0.10%포인트 인상한다고 25일 밝혔다.


이에 따라 다음달 1일부터 공사 홈페이지(www.hf.go.kr)를 통해 신청하는 ‘u-보금자리론’과 은행 창구에서 신청하는 ‘t-보금자리론’은 연 3.50%(10년)∼3.75%(30년) 금리가 적용된다. 또한 전자등기 등을 통해 비용이 절감되는 ‘아낌e-보금자리론’은 연 3.40%(10년)∼3.65%(30년) 금리로 이용 가능하다.


단, 신청일 기준으로 금리가 변동되기 때문에 5월말까지 대출 신청을 마쳤다면 ‘오르기 전 금리‘가 적용된다.


또 부부합산 연소득 7,000만 원 이하 신혼부부이면 0.20%포인트, 부부합산 연소득 6,000만 원 이하 사회적 배려층(한부모·장애인·다문화·다자녀)이면 각 0.40%포인트 금리 할인을 받을 수 있다.(중복 해당될 경우 최대 0.80%포인트 인하)


공사 관계자는 “최근 시장금리가 크게 올라 보금자리론 금리 인상이 불가피하지만, 급격한 금리 인상으로 서민·중산층 실수요자들에게 지나친 부담이 되지 않도록 인상폭을 최소화했다”고 말했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