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금융공사,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

‘HF 드림 하우스’ 사업 통해 어르신 주거복지와 건축인력 일자리 지원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18/06/26 [16:22]

한국주택금융공사(HF, 사장 이정환)는 사단법인 주거복지연대(이사장 이영신)와 2018년 ‘HF 드림 하우스’ 협약을 맺었다고 25일 밝혔다.


‘HF 드림 하우스’는 공사의 주거복지 부문 대표 사회공헌활동으로, 독거노인 등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 취약계층의 낙후된 주거환경을 개선하고, 도배·장판 등 건축기능공들에게 일자리를 확보해 주는 사업이다.



공사는 취약계층 어르신을 대상으로 (사)주거복지연대와 지방자치단체의 추천을 받아 100여 가구를 선정하고 연말까지 2억 원의 예산으로 개·보수 사업비용을 지원할 예정이다. 공사는 이번 드림하우스 사업을 통해 200여 명의 건축기능공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게 되며, 또한 공사 임직원으로 구성된 ‘보금자리 봉사단’도 장판·벽지·싱크대 등의 개선 작업을 함께 할 계획이다.


이정환 주택금융공사 사장은 “앞으로도 취약계층의 주거환경 개선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사회공헌활동과 일자리 확보를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