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욱 의원, 금융권 사회연대기금 조성 지지 성원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18/08/08 [16:22]

더불어 민주당 원내부대표인 김병욱 의원(성남시 분당을)은 7일 당 원내대책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통해 금융권의 사회연대기금 조성 움직임을 소개하고 양극화 해소와 비정규직 문제 해결,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한 선도적인 의미가 있다며 지지와 성원을 보냈다.


최근 대표적인 금융권 산별노조인 사무금융노조와 KB증권은 올해 내 8억 원, 향후 3년간 24억 원의 사회연대기금을 출연하기로 합의하고 조인식을 가진 바 있다. 2020년까지 총 600억 원의 사회연대기금을 조성하여 청년일자리 창출, 비정규직의 정규직화, 사회불평등과 양극화를 해소하는 재원으로 출연하기로 한 사무금융노조의 계획이 첫 결실을 맺은 것이다. KB증권에 이어 교보증권도 곧 사회연대기금 출연에 합의할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김병욱 의원은 “사회연대기금은 상대적 고임금 업종인 금융권 노조가 단순히 자신들의 임금복지만이 아니라 사회적 불평등과 청년일자리 문제, 비정규직 처우개선과 같은 우리 사회의 구조적 모순을 해결하기 위해 선도적으로 나섰다는 데 의미가 크다”며 사회연대기금이 취약층, 특히 청년들의 실질적인 삶이 나아지는데 사용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나아가 이 같은 움직임이 사무금융노조 뿐만 아니라 타 업종, 산별, 지역차원으로 확산되길 바란다며 사무금융노조의 사회연대기금 조성 활동에 적극적인 지지와 성원을 보냈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