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 남북통일관련 다양한 프로그램 마련

북한이탈주민 KB경제금융교실 출범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18/09/03 [15:29]

KB금융공익재단은 (사)미래한반도여성협회, KDI(한국개발연구원)와 MOU를 맺고 9월 1일 서울 동대문구에 위치한 글로벌 지식협력단지 에서 북한이탈주민을 대상으로 한 “KB경제 금융교실” 1기 개소식을 개최했다.


북한이탈주민의 경제금융생활을 돕고 금융사고 피해를 예방하는 등 건전한 사회구성원으로 정착을 지원하기 위한 경제금융교실은 매년 2기에 걸쳐 약 100여명의 북한이탈주민을 대상으로 각 12주 과정의 교육과 체험과정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북한 이탈주민과의 사전 인터뷰를 통해 주제, 내용, 수준 등을 반영하여 과정을 편성함으로써 교육에 대한 관심 및 효과를 제고할 계획이다.


KB경제금융교육은 시장경제에 대한 이해 및 경제의 기본 개념 등을 올바로 이해할 수 있도록 강의와 함께 게임 및 체험수업 등으로 다양하게 구성되어 있으며, 대상자들의 금융관련 지식과 취업에 대한 높은 관심을 고려하여 금융, 보험, 신용, 진로, 창업 등의 내용을 실제 사례 활동을 통해 체험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교육에 참여한 한 북한이탈주민은 “탈북 및 한국 정착 과정에서 겪고 있는 트라우마를 극복하기 위한 심리 상담 및 선배와의 대화시간을 통해 조기 정착에 많은 도움이 됐다”며 소감을 밝혔다.


한편, KB금융공익재단 이옥원 사무국장은 “대표적인 경제금융교육기관으로서 노하우를 갖고 있는 KB, KDI 두 기관은 앞으로도 다양한 계층을 위한 경제금융교육에 상호 협력하여 그 중요성을 사회적으로 환기시키는 한편 체계적인 경제금융교육의 확산과 발전을 위해 협력 관계를 지속적으로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