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공원 호수광장, 2018 호숫가 영화제 개최

‘라라랜드’ 등 시민이 직접 선정한 영화상영 및 OST, 토크콘서트 진행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18/09/07 [15:40]

서울대공원(원장 송천헌)은 선선해진 가을 공기를 느끼며 호수광장 대형 스크린에서 시민이 선정한 영화를 상영하는 ‘호숫가 영화제’를 9월 8일(토)과 9월 9일(일) 이틀간 오후 4시부터 진행한다.


이번 영화제는 시민들이 직접 선정한 영화로 꾸며지며 8일에는 ‘너의 이름은’ 과 ‘라라랜드’가 9일에는 ‘하치이야기’와 ‘쥬라기공원1’이 각각 무료로 상영된다. 선선한 오후 시간대에 진행되니 겉옷과 돗자리, 간식 등을 가져오면 더욱 편리하고 즐겁게 영화를 감상할 수 있다.


서울대공원 호수광장은 분수대 광장에서 서울랜드 가는 길에 위치한 야외공간으로 400인치 대형 스크린이 설치되어 생생하게 영화를 볼 수 있다, 영화 상영 중간에 OST콘서트와 토크 콘서트도 마련되어 있어 더욱 풍성하게 영화제를 즐길 수 있다.


OST 콘서트에서는 라라랜드 삽입곡 등 친숙하고 아름다운 음악이 연주되니 영화 속 주인공이 된 듯한 기분을 느껴보자. 일요일에 진행되는 토크 콘서트는 ‘출발비디오 여행’을 진행하는 개그맨 김경식의 추천작 ‘하치이야기’와 다양한 영화관련 이야기로 진행된다.



영화제에 개인컵을 챙겨온다면 따뜻한 커피와 주스를 무료로 제공받을 수 있는 알뜰한 혜택도 놓치지 말자. 서울대공원은 호숫가 영화제 기간 동안 일회용품 줄이기 캠페인을 함께 진행한다. 행사일중 16시부터 19시까지 세 시간동안엔 커피와 음료가 무료로 제공이 되며, 컵을 소지 하지 않았다면 현장에서 동행기금에 자율기부를 통해 컵을 제공받을 수 있다.


서울대공원은 아름다운 자연 속에서 국내 최대 동물원 관람과 자연 속 산책을 함께 즐길 수 있는 힐링명소이다. 나들이하기 좋은 계절을 맞아 가족, 연인과 함께 동물원을 둘러보고 휴식과 낭만적인 영화감상의 시간을 함께 보내보면 좋을 듯하다. 최지미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