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금공·부산시·부산은행 “일자리 창출 및 중소기업 동반성장 상생펀드” 조성

주택금융공사, 지역 경제발전 위한 일자리창출 나서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18/11/06 [15:28]

주택금융공사가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일자리 창출 지원에 나선다.


한국주택금융공사(HF, 사장 이정환)는 부산광역시, 부산은행과 함께 ‘일자리 창출 및 중소기업 동반성장 상생펀드’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이 협약을 통해 공사는 부산은행과 200억 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해 부산지역 중소기업이 낮은 금리로 기업자금대출을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 대출은 3억 원 한도로 제공되며, 기업별로 산출된 금리보다 연 1.8%포인트 이상 낮은 금리를 적용받게 된다.



협약에 따라 부산은행은 부산지역 중소기업과 사회적경제기업들로부터 일자리 창출계획서를 받아 검토하고 상시근로자수 증가 등을 심사해 지원여부를 결정한다. 부산시는 협약 내용을 지역 일자리 창출 우수기업, 지역 주력산업 기업 등에 홍보할 계획이다.


아울러 일자리 창출 독려를 위해 지원기업이 신규직원을 채용할 경우 선착순 70명까지 1인당 20만원의 취업성공 축하금을 지원한다. 상생펀드 대출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가까운 부산은행 지점으로 문의하면 된다.


공사 관계자는 “이 협약을 계기로 지역 중소기업 성장을 견인하고,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발전에 이바지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