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천 하천모니터링단 연간활동 평가회 가져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18/11/08 [17:01]

의정부녹색소비자연대는 8일 카페 피스에서 지역아동센터, 환경단체 교육 프로그램 담당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청소년 하천모니터링단 ‘수(水)나들이’의 평가회의를 개최했다.  


평가회의는 지난달까지 진행된 중랑천 하천모니터링 활동을 공유하고, 내년도 프로그램의 발전방향을 논의하고자 열렸다.


청소년 하천모니터링단의 주요 활동은 하천생태 모니터링, 생태하천 해설사 프로그램, 하천 정화활동 등이 있다.


신미연 낮은울타리지역아동센터 복지사는 평가회의에서 “청소년들이 모니터링 활동을 통해 지역 및 지구환경 문제에도 자연스럽게 관심이 이어지는 것에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이혜진 의정부녹색소비자연대 부장은 “앞으로 중랑천이 시작되는 양주시를 시작으로 청소년이 중심이 되는 하천네트워크 운동을 펼칠 계획이다”고 말했다.


‘수나들이’는 한강수계관리위원회 후원, 의정부녹색소비자연대 주관으로 진행된다. 지난해부터 의정부녹색소비자연대는 대상별 하천 모니터링단을 매월 1회 운영하고 있다. 최지미 기자


 


 


 


 


 


 


경실련, “칸막이식 업역규제 폐지” 환영


직접시공제 정착 및 불법(재)하도급·외국인 노동자 불법고용 근절 등 정상화 정책 추진해야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