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문화누리카드 12월 말까지 사용”

문화소외계층 대상 <문화누리카드> 발급, 문화·여행·스포츠 향유 기회 제공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18/12/04 [17:18]

서울시는 기초수급자 및 법정 차상위계층(만 6세 이상)에게 연간 7만 원 권의 <문화누리카드>를 발급하여 문화향유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올해 27만여 명이 발급받은 문화누리카드는 12월 31일(월)까지 사용 가능하며, 사용하지 않은 카드 잔액은 이월되지 않고 환수되니, 연말까지 잔액을 모두 사용해야 한다.


문화누리카드는 문화소외계층을 대상으로 문화예술, 국내여행, 스포츠 향유의 기회를 제공하는 통합문화이용권 사업으로 영화·공연·전시 관람부터 숙박·고속버스·철도 이용, 스포츠 관람, 체육시설 까지 등록된 온라인·오프라인 가맹점에서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내년에는 연간 7만원에서 1만원이 인상된 8만원이 지원되는 등 보다 많은 혜택이 제공될 예정이다.


올해 10월부터는 그동안 영화관람 시 일반 2D 상영관에만 적용되던 할인이 CGV에 한하여 4D 상영관 및 특수관에도 적용되는데, 문화누리카드와 신분증을 지참하면 동반 1인 포함 2,500원 할인받을 수 있다.


또한 문화누리카드 소지자라면 누구나 서울문화재단에서 제공하는 여행, 공연, 전시 등의 제휴프로그램을 할인된 금액으로 즐길 수 있다.


오는 12월 10일(월)까지 DMZ·임진각평화누리공원·머루농원 등을 방문하는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평화의 시작점 파주를 가다’ 프로그램을 66% 할인된 30,000원으로 참여할 수 있으며, 이 외에도 인천 팔미도 유람선 탑승·한국이민사박물관·차이나타운 등을 체험하는 다양한 여행 프로그램에 참여 가능하다.


문화누리카드 소지자에게는 다양한 공연·전시 프로그램의 특별할인도 제공하고 있는데, ‘마술쇼 2018 최현우 <THE BRAIN>’, ‘뮤지컬 <광화문연가>’, ‘연극 <라이어 1탄>’, 정동극장 오픈런 공연인 무용극 <궁: 장녹수전>, ‘그레뱅뮤지엄’ 등 자세한 일정과 할인율은 서울문화누리 블로그(blog.naver.com/ssculture)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서울시 문화누리카드 사업주관처 서울문화재단(대표이사 김종휘)에서는 서울지역 문화누리카드 이용자를 대상으로 ‘연말 맞이 잔액소진 이벤트’를 12월 중에 진행할 예정이다.


이벤트 기간 중에 카카오플러스친구 “서울문화누리”를 친구추가하고, 문화누리카드 잔액 0원이 찍힌 잔액조회 결과를 캡처해 신청자 정보와 함께 제출하면, 선착순 약 60여 명에게 케이크 기프티콘을 제공할 예정으로 서울지역 문화누리카드 발급자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이벤트 기간은 12월 19일부터 25일까지이며 카카오플러스친구(@서울문화누리)에서 발송되는 메시지를 통하여 공개된다. 또한 이벤트 관련 문의는 서울문화재단 지역문화팀으로 하면 된다.


이 밖에 문화누리카드 사용처와 이용방법 등 자세한 사항은 문화누리카드 홈페이지(www.mnuri.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기타 문의사항은 문화누리 콜센터(1544-3412)에서 안내한다. 최지미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