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재수·심상정, 금융소비자 권익증진 최우수 국회의원 선정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18/12/06 [16:18]

금융소비자연맹 (www.kfco.org, 상임대표 조연행, 이하 ‘금소연’)은 전체 국회의원 중에 소비자의 주권에 대한 투철한 철학과 소명 정신으로 금융소비자의 권리와 이익증진을 위해, 국회에서 이를 구현하기 위한 소비자 입법과 정책 수립 등에 남다른 두각을 보인 ‘2018년 금융소비자권익증진 최우수 국회의원’을 선정한 결과 전재수·심상정 의원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박용진 의원(더불어민주당, 부산북구 강서구갑)은 「은행법」 개정안을 정무위 1호 법안으로 쏘아올린 이후, 우리 사회의 상대적 약자들에게 강제돼왔던 부당한 현실을 고발하며 대책 마련에 적극적으로 앞장서 왔다. 특히 2018년도 국정감사에서는 금융회사와 소비자 간 정보 비대칭으로 발생하는 문제를 집중적으로 파헤쳤는데, 가장 대표적인 성과는 금감원 권고에 따라 보험사들이 개정한 암보험 약관으로 인해 소비자 피해가 증가했다는 사실을 금융감독원 국정감사에서 밝혀냈다.


심상정 의원( 정의당, 경기 고양시갑)은 불평등을 완화하고 청년들에게 공정한 출발선을 제공하기 위해 20세 청년에게 1천만 원의 기초자산을 형성해 주자는‘청년사회상속법’을 발의하고, 주거용 오피스텔도 주택연금의 대상이 될 수 있게 하는‘한국주택금융공사법 일부개정안’을 발의하였고, 이외에도 종부세 개정, 슈퍼우먼방지법등 사회적 약자와 소비자를 위한 폭넓은 입법 활동을 전개했다.


                          ↑△더민주당 전재수 의원(좌)  △정의당 심상정 의원(우)


금융소비자권익증진 최우수 국회의원은 소비자의 권리와 이익증진을 위해 지대한 관심을 갖고 국회에서 입법과 정책수립활동에 남다른 두각을 나타낸 의원을 매년 여.야 각1명씩 2013년부터 선정을 시작하여, 2016년도에는 홍일표 의원과 제윤경 의원이, 2017년에는 박용진 의원과 김관영 의원이 선정된 바 있다.


금융소비자연맹 (www.kfco.org)은 시상식은 12월 7일(금) 오후 7시30분 금융소비자연맹 창립 17주년 행사장인 한국 프레스센터 19층 매화홀에서 시상식을 거행한다고 밝혔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