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혼모·조손가구 등 한부모가족 금융지원

주택금융공사-KEB하나은행, 보증료·대출금리 인하 상품 출시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19/05/08 [17:19]

주택금융공사가 한부모가족의 주거안정을 지원한다.


한국주택금융공사(HF, 사장 이정환)는 KEB하나은행(은행장 지성규)과 ‘한부모가족 주거안정을 위한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이 협약을 통해 두 기관은 미혼모·조손가족 등 한부모가족 지원을 위해 △보증료 0.1%포인트 우대 △임차보증금의 90%까지로 보증한도 확대 △전세자금 대출금리를 최대 0.25%포인트 인하한 상품을 ‘한부모가족의 날’인 오는 10일 출시할 계획이다.



이정환 주택금융공사 사장은 “이 상품을 이용해 한부모가족의 주거비 부담이 조금이라도 덜어지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포용적 주택금융을 실현하기 위해 더욱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