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추형 건전지, 내년 국가 통합인증마크(KC) 확인

국가기술표준원, 단추형 건전지도 안전관리 대상 품목으로 지정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19/07/18 [17:54]

현재 원통형 건전지에만 적용되었던 안전기준이 단추형(일명 버튼형) 건전지까지 확대된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원장 이승우)은 『수은에 관한 미나마타협약』이행을 위해, 현재 안전관리에 포함되지 않던 단추형 건전지를 「전기용품 및 생활용품 안전관리법」상의 안전확인대상 생활용품 내 건전지 대상에 포함하고, 이의 제품안전기준을 마련한다.


단추형 건전지가 안전관리 적용대상 품목으로 지정되면, 현재 관리 대상 품목인 원통형 건전지와 같이 위해한 중금속 함량(수은, 카드뮴, 납) 등을 관리하게 되며, 제조업자와 수입업자는 제품의 출고/통관 전에 반드시 지정된 시험검사기관에서 제품시험을 받고 안전확인 신고를 한 후, 제품에 KC 마크와 표시사항을 기재해야 한다.


단추형 건전지가 안전확인 대상 품목으로 추가됨에 따라, 소비자들은 제품의 안전성이 확보됨으로써 안전사고를 예방할 수 있게 되며, 제품 사용 권장 기한, 주의사항 등 제품에 대한 정보 등을 확인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제조·수입업자들은 그동안 자신들이 제조·수입하는 제품의 안전성을 확인받지 못했던 애로사항을 해소하여, 시험·검사를 통해 공식적으로 안전성을 확인받고 판매할 수 있게 된다.


           ↑△원통형 건전지                                              △단추형 건전지


국가기술표준원은 이러한 내용이 담긴 「안전확인대상 생활용품의 안전기준」 개정안을 7월 18일부터 행정예고하고, 2020년 상반기 중 시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영재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