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금융공사, 국가통계 보급·이용 활성화 최우수기관 선정

통계청, 이용자의 편의성과 효율성 부문 높이 평가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19/11/07 [16:52]

한국주택금융공사(HF, 사장 이정환)는 통계청이 주관하는 ‘2019년 국가통계 개발개선 및 보급이용 우수기관 선정식’에서 국가통계 보급·이용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통계청은 국가통계 품질향상 모범사례를 전파해 품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최근 1년간 국가 승인 통계의 △개발·개선 부문과 △보급·이용 활성화 부문의 실적이 있는 기관을 대상으로 공모를 한 후 부문별로 최우수·우수·장려 기관을 선정하고 있다.


HF공사는 HOUSTAT(주택금융통계시스템)을 통해 이용자가 별도 소프트웨어 없이 맞춤형 통계분석이 가능하도록 하는 등 이용편의성 및 효율성 측면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공사 관계자는 “이번 수상은 공사의 HOUSTAT(주택금융통계시스템)이 고객들의 통계정보 접근성과 이용 활성화에 기여한 점을 공식적으로 인정받은 것”이라며 “앞으로도 국민들이 HOUSTAT를 통해 간편하고 편리하게 주택금융통계를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HF공사는 사용자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한눈에 보는 주택 금융’ △‘통계시스템 네이밍’, ‘옥의 티 찾기 이벤트’ 등을 통한 대국민 인지도 향상 △국가공인 ‘웹접근성 품질인증마크’를 획득했다.


국가공인 ‘웹접근성 품질인증마크란 장애인 등 정보취약계층 대상 웹 접근성 표준지침을 준수한 우수 사이트에 대해 미래창조과학부에서 지정한 인증기관이 품질마크를 부여하는 제도이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