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상 처음 중소 에어가전기업 공동해외 진출

싱가포르 dna社와 100만$ 규모 수출계약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19/11/28 [17:49]

산업통상자원부 유정열 산업정책실장은 28일 싱가포르에서 열린 「중소 에어가전 공동 수출계약」 및 「사후관리(A/S) 센터 설립 MOU」 체결행사에 참석해 사상 첫 해외진출 성과를 축하하고, 격려했다.


이날 행사는 11월 21일 광주에서 열린 공기산업진흥회 사무국 개소식 행사에서 선적한 중소 에어가전 9개 기업의 10개 제품을 싱가포르에 수출하는 계약체결을 기념하기 위해 열렸다.


소형 에어가전을 대상으로 100만불 수출계약을 체결한 dna社는 싱가포르內 헬스케어 전문 유통업체이며, 최근 에어가전 사업확대를 모색해 왔다. 이미 확보된 유통망을 활용하여 한국 에어가전제품의 싱가포르 시장 점유율을 높이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중대형 에어가전 100만불 수출협력과 A/S센터 설립 MOU를 체결한 AOM社는 에어가전 전문 유통업체로, 싱가포르 뿐만 아니라 필리핀, 말레이시아 등에 판매매장을 직접 운영중이다. 싱가포르에 첫 설치되는 에어가전 공동 A/S센터는 AOM社의 네트워크를 활용해 신남방국가로의 진출을 확대해 나갈 것이다.



이번 수출제품은 싱가포르 엑스포홀에서 개최되는 싱가포르 최대 소비자IT 전시회인 SITEX2019에 전시하고, 현지 소비자 판매를 위한 사전체험과 할인행사를 진행한다.


유 실장은 축사를 통해, 우리 중소 에어가전 제품이 싱가포르에 처음으로 수출하게 된 것을 축하하고, 향후 이러한 민간차원의 협력이 확대되기를 기대했다.


특히, 이번 수출계약 체결은 공기산업의 신남방 국가 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부여했다.


아울러, 우리 제품의 우수성을 인정해 준 싱가포르측에 감사를 표하고 좋은 제품을 공급할 수 있도록 한국 정부의 적극 지원의지를 밝혔다. 이영재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