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림동 1644-3번지 역세권 청년주택 들어선다

도시관리계획 결정(변경)(안) 도건위 수권분과위 통과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20/01/17 [17:09]

서울시는 16일 2020년 제1차 역세권 청년 주택 수권분과위원회를 개최하여 관악구 신림동 1644-3번지 역세권 청년 주택(부지면적 1,499.8㎡, 총 240세대) 역세권 청년 주택사업에 대해 지구단위계획 결정(변경)(안)을 수정 가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역세권 청년 주택이 수권분과위원회 심의 결과 수정 가결됨에 따라 향후 지구단위계획 변경 결정 고시되면 해당 사업지에 대해 청년 주택사업이 가능하게 된다.


역세권 청년 주택은 만19세 이상 39세 이하 청년층을 대상으로 주변보다 저렴한 임대주택이 공급되고 청년 관련 다양한 커뮤니티 시설도 같이 계획되고 있어 이 지역 청년 활성화에 이바지할 것 보고 있으며, 앞으로 해당 구청에서 건축허가 관련 절차를 이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