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G 서비스, “통신품질 불량” 32.3%로 가장 많아

5G서비스 가입자 49.6% 협소한 5G 커버리지 대해 불편함 느껴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20/08/19 [16:59]

지난해 4월 한국이 세계 최초로 상용화한 ‘5G(5세대) 이동통신’은 올 5월 기준 약 688만 명이 가입해 이용하고 있으며, LTE 비해 통신 속도(20배)와 데이터 처리 용량(100배)이 탁월하지만, 현재까지 통신망 확충이 완료되지 않아 5G 서비스를 이용하는 소비자의 불만과 피해가 지속 발생하고 있다.

 

최근 1년간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 이하 소비자원)에 접수된 5G 서비스 관련 소비자 피해구제 신청은 총 167건으로 나타났으며, 피해유형은 전화통화‧데이터 송수신과 관련된 ‘통신 품질 불량’이 54건(32.3%)으로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지원금 미지급‧단말기 대금 할인 미이행 등 ‘계약불이행’이 51건(30.5%)을 차지했다.

 

이외에도 5G 커버리지 설명 미흡 등 ‘계약 내용 설명‧고지 미흡’이 25건(15.0%)으로 나타났다.

 

5G 서비스 이용자 800명을 대상으로 5G 서비스 이용 시 불편한 점을 설문조사(중복 응답)한 결과, ‘체감 속도가 만족스럽지 않다’가 52.9%(423명)으로 가장 많았다. 이 외에 ‘커버리지가 협소함’이 49.6%(397명), ‘요금제가 비쌈’이 48.5%(388명), ‘커버리지 내에서 5G 대신 LTE로 전환됨’이 41.6%(333명)를 차지했다.

 

5G 서비스는 아직 전국망이 구축되지 않아 서비스 이용에 제한이 있고, 설문조사 결과에서도 이용자의 49.6%(397명)가 커버리지가 협소해 불편하다고 응답해 소비자의 합리적 선택을 위해 계약 시 커버리지에 대한 명확한 설명과 정보제공이 필요하다.

 

그러나 조사 대상자의 26.8%(214명)는 서비스 가입 시 커버리지에 관한 설명을 듣지 못했다고 응답했고, 특히 이 중 44.3%(95명)는 5G 커버리지가 아닌 곳의 거주자로 조사돼, 자신의 주거지에서 5G 서비스를 이용하기 어렵다는 사실을 알지 못한 채 가입했을 가능성이 있다.

 

5G 서비스에 가입하기 위해서는 계약 시 반드시 5G 커버리지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는 내용에 동의해야 하나, 실제 계약 현장에서 이에 대한 설명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는 것으로 나타나 개선이 요구된다.

 

현재 출시되고 있는 5G 단말기는 기술적으로 5G는 물론 LTE 서비스를 이용하는 데도 제한이 없으나, 이동통신 3사 모두 이용약관에 5G 단말기로 LTE 요금제에 가입할 수 없도록 규정하고 있다. 따라서 주 생활지가 5G 커버리지에 해당되지 않는 소비자들도 최신 모델인 5G 단말기를 사용하기 위해 5G 서비스에 가입해야 하는 실정이다. 주 생활지 등에서 5G 서비스를 이용하지 못하는 소비자가 LTE로 가입할 수 있도록 개선할 필요가 있다.

 

이동통신 3사의 5G 요금제는 총 27개(’20.5.31. 기준)로 총 202개인 LTE 요금제에 비해 선택의 폭이 매우 좁다. 5G 요금제는 데이터 제공량에 따라 크게 4구간으로 운용되고 있는 바, 8~10GB를 제공하는 요금제가 9개(33.3%), 150GB 1개(3.7%), 200GB 1개(3.7%),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가 16개(59.3%)인 것으로 조사됐다.

 

우리나라 5G 서비스 이용자의 월평균 데이터 사용량은 약 24GB이지만 이에 적합한 요금제는 없었고 고령자, 장애인 등 취약계층 대상 요금제는 단 1개에 불과했다. 설문조사(중복응답) 결과에서도 5G 요금제가 비싸고(48.5%), 선택폭이 좁아(27.3%) 불편을 느끼는 것으로 나타나 요금제를 다양화할 필요가 있다.

 

한국소비자원은 이번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이동통신 사업자에게 △5G 커버리지 확인 동의 절차의 개선, △5G 커버리지 구축 계획에 대한 정보제공 강화, △5G 단말기에 대한 LTE 서비스 가입 제한 행위의 개선, △5G 요금제의 다양화 등을 권고했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