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간임대주택공급 3차 민간제안사업 10일부터 공모

최소임대의무기간 기존 8년→10년 이상 연장…주거 안정성 강화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20/09/09 [22:03]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2천 호를 공급하기 위한 2020년도 3차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민간제안사업 공모가 진행된다.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와 주택도시보증공사(사장 이재광)는 주변시세보다 저렴한 임대료(특별공급 85%이하, 일반공급 95%이하)로 10년 이상 안심하고 살 수 있는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을 공급할 민간제안사업을 9월 10일(목)부터 공모하고, 9월 21일(월)부터 사업자 참가의향서를 접수한다.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민간제안사업은 민간이 제안한 사업부지에 주택도시기금과 민간이 함께 출자하여 설립한 부동산투자회사(리츠)가 임대주택을 매입하거나, 건설하여 사업을 추진하는 방식이다.

 

민간제안사업 공모는 우량한 민간임대 사업장을 보다 효과적으로 선별하기 위해 도입되었으며, 도시계획 변경 없이 즉시 주택 건설이 가능한 사업장 또는 공사 중인 사업장 등을 대상으로 한다.

 

이번 공모에서는 「민간임대주택에 관한 특별법」 개정․시행(‘20.8.18)에 따라 임대사업자의 최소 임대 의무기간을 기존 8년에서 10년으로 연장하여 임차인의 주거 안정성을 한층 강화하였다.

 

주택도시보증공사는 지난 5월 2차 공모를 통해 사업자 선정 절차를 진행하고 있으며, 이번 3차 공모를 포함하여 연내 4차례 공모를 통해 총 8천 호 내외의 민간제안형 공모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선정된 사업장에 대하여는 주택도시보증공사의 기금출자 심의를 거쳐 기금출자, 융자 및 임대리츠 주택사업금융보증 등의 지원이 이뤄진다.

 

이번 공모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9월 10일부터 주택도시보증공사 누리집(www.khug.or.kr)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9월 21일(월)부터 9월 25일(금) 15:00까지 참가의향서를 접수한다.

 

참가의향서를 제출한 사업자에 한해 11월 13일(금)까지 사업신청서를 접수해 11월 중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